메뉴

검색
닫기

[속보] 산업은행 회장, 박삼구 회장 부자 면담…수정 자구계획안 제출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기사입력 : 2019-04-15 13:14

공유 0
center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은 15일 오전 금호아시아나 박삼구 전 회장과 아들 박세창 아시아나IDT 사장과 만나 면담했다.

이 자리에서 박 전 회장 부자는 아시아나항공 매각 의사를 전달했으며, 곧바로 매각 방안을 담은 수정 자구계획안을 제출했다.

산은은 금호아시아나 측이 제시한 수정 자구계획안을 검토하기 위해 채권단 회의를 열 예정이다.

금호아시아나는 지난 10일 채권단에 박 전 회장의 영구 퇴진, 박 전 회장 일가의 금호고속 지분에 담보 설정, 아시아나항공 자회사 매각 등을 조건으로 자금지원을 요구했다.

그러나 채권단은 "시장의 신뢰를 회복하기에는 미흡하다"며 자구계획안을 거부했다.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는 조건으로 채권단은 금호아시아나그룹이 요구했던 5000억 원의 자금수혈을 지원할 전망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jslee@g-enews.com



많이 본 산업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