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이강인, AS모나코와 프리시즌 첫 경기 45분 출전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

기사입력 : 2019-07-21 11:15

공유 0
center
지난달 17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린 FIFA U-20 월드컵 대표팀 환영식에서 이강인이 팬들에게 사인을 해주고 있다./뉴시스
이강인(18·발렌시아)이 2019~2020시즌을 대비한 친선 경기에서 선발 출전, 45분을 소화했다.

이강인은 21일(한국시간) 스위스 랑에서 벌어진 AS모나코(프랑스)와의 프리시즌 평가전 첫 경기에서 선발로 출전해 전반 45분을 뛰고 교체됐다. 소속팀 발렌시아(스페인)는 모나코에 0-1로 패했다.

최근 이강인이 소속팀에 '발렌시아를 떠나고 싶다'며 이적을 요청한 사실이 보도를 통해 알려졌다.

이강인이 이적을 요청한 것은 성장을 거듭해야 할 나이인 만큼 발렌시아에서 벤치를 지키는 것보단 그라운드를 누빌 수 있는 팀으로 가는 것이 낫다고 판단한 것이다.

지난 시즌 토트넘(잉글랜드)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전에서 명승부를 벌인 네덜란드 명문 아약스, 박지성과 이영표가 몸담았던 PSV 에인트호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레반테, 에스파뇰 등이 이강인 영입에 관심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강인과 발렌시아의 계약기간은 2022년 6월까지다. 바이아웃 금액은 8000만유로(약 1057억원)로 알려졌다.

한편, 마르셀리노 발렌시아 감독은 "이강인은 우리와 함께 하는 선수다. 구단은 감독에게 선택할 권한을 준다. 이강인은 내 선택 범위 안에 있다. 그는 우리의 1군 선수"라는 원론적인 답을 내놨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 이태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많이 본 스포츠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