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IMF 금리인하 촉구, 게오르기에바 총재 취임 후 첫 공식 연설… 미중 무역전쟁 누적손실 7000억 달러

김대호 기자 tiger8280@g-enews.com

기사입력 : 2019-10-09 06:00

공유 1
center
게오르기에바 총재
IMF 추가 금리인하 촉구, 게오르기에바 총재 취임 후 첫 공식 연설

IMF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신임 총재는 8일 총재 취임 후 처음으로 기자회견을 갖고 미국 등 전 세계를 향해 추가 금리인하를 촉구하고 나섰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이날 "올해 전세계 90% 지역에서 성장세가 낮아질 것"이라면서 " 각국은 적절한 수준으로 금리를 낮춰야 한다"고 밝혔다. 금리가 매우 낮거나 마이너스 수준으로 떨어진 나라에서는 적극적인 재정정책을 펼쳐야 한다고 역설했다.

특히 독일과 네덜란드, 한국 등을 꼽집어 을 거론하면서 "인프라와 연구·개발(R&D)을 중심으로 재정집행을 늘릴 것" 을 권고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세계경제의 가장 큰 문제로 미중 무역전쟁을 꼽으면서 무역전쟁에 따른 누적손실이 내년까지 7000억 달러로 글로벌 총생산의 0.8%에 해당한다고 추정했다.


김대호 기자 tiger8280@g-enews.com

김대호 소장tiger8280@g-enews.com



많이 본 종합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