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글로벌-Biz 24] 현대차 차세대 '투싼 크로스 오버' 독일서 주행테스트

김지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ienns@g-enews.com

기사입력 : 2019-10-16 15:52

공유 0
center
현대자동차의 차세대 투싼 크로스 오버가 독일 뉘르부르크링 경기장에서 주행 테스트를 하는 모습이 언론의 카메라에 잡히면서 베일에 싸여있던 차량의 모습이 일부 드러났다고 독일 언론이 15일(현지시간) 전했다.

현대차 차세대 투싼 크로스 오버는 이날 독일의 뉘르부르크링 경기장에서 주행테스트를 하다 글로버 룩 프레스 소속 기자의 카메라에 포착됐다. 포착된 이미지로 볼 때, 차 지붕의 강한 기울기와 차체가 낮은 실루엣으로 앵글에 잡힌 사실로 미루어 전체 차체 모양은 쿠페와 비슷해 보인다.

차의 전면은 큰 라지에타 그릴과 좁은 전조등의 윤곽이 확인됐으며 측면은 넓은 창과 턱이 특징이며 후면에 드러난 모습은 트윈 배기관 및 테일 게이트의 스포일러 등이다.

현대차는 아직 모델에 대한 차제 외부 모습과 기술 정보를 공개하지 않았다. 현대차 차세대 투싼 크로스 오버의 글로벌 출시는 2020년 하반기가 될 전망이라고 전문가들은 내다봤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 2일 러시아에서 록 에디션이라는 특별 한정판으로 싼타페와 투싼 모델을 출시했다고 발표했다.


김지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ienns@g-enews.com



많이 본 유럽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