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이리언스, 신임 감사에 이재식 전 삼정KPMG 부회장 영입

한국은행·금감원·삼정KPMG에서 40년간 금융분야 총괄
4차 산업혁명 핵심시장 선도 글로벌 기업으로 변신 시동
태양광에너지 전문기업 인수 이어 유니콘기업 성장 포석

이재구 기자

기사입력 : 2019-11-13 22:12

center
이리언스가 이재식 전 삼정KPMG 부회장(사진)을 신임 감사로 영입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이리언스
중견기술벤처 이리언스(대표 김성현)가 12일 임시주총을 통해 한국은행, 금융감독원 국장, HLB생명과학 감사를 지낸 이재식 전(前) 삼정KPMG 부회장(경영학 박사)을 신임 감사로 영입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신임 감사는 연세대, 美 콜로라도대 출신으로 한국은행에서 21년, 금융감독원 13년, 한국거래소 상장폐지실질심사위원회 위원장 4년, 삼정KPMG 6년을 포함, 약 40년간 정부기관과 대기업에서 금융분야를 총괄해 온 정통파 금융전문가로 꼽힌다. 정부기관 퇴임 후 삼정KPMG, 삼성화재해상보험, HLB생명과학 등 민간기업에서 부회장, 경영고문, 감사를 맡아 굵직한 민간 프로젝트를 안팎으로 지원해 온 금융계 실력자다.

이 신임 감사는 이리언스가 4차 산업혁명 선도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게 투명하고 건강한 경영환경을 조성하고, 글로벌 상장사 수준의 우량기업으로 탈바꿈할 수 있게 단계적으로 기업체질 개선해 나가게 된다.

이리언스는 “홍채인식 사업에 이어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추가로 펼치는 등 급성장하고 있어 기업가치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경영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전문가 영입이 필수적이라고 판단, 이 부회장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이재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k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