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위메프, 구글과 클라우드 협력…"플랫폼 역량 강화"

IDC 클라우드로 전환…AI·ML 기술 협력 추진

안희진 기자

기사입력 : 2022-11-14 10:22

장화진 구글 클라우드 대표(왼쪽), 하송 위메프 대표. 사진=위메프이미지 확대보기
장화진 구글 클라우드 대표(왼쪽), 하송 위메프 대표. 사진=위메프
위메프와 구글 클라우드가 지난 11일 강남구 위메프 본사에서 ‘비전워크숍’ 행사를 열고 위메프 인터넷데이터센터(IDC)에 있는 서비스 시스템을 컨테이너 기반의 클라우드 환경으로 이전하는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위메프와 구글은 이번 계약을 시작으로 플랫폼, 콘텐츠, 검색기술 등 다양한 협력을 통해 쇼핑 플랫폼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번 프로젝트로 위메프는 구글 쿠버네티스 엔진을 클라우드 전환에 도입한다. 쿠버네티스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애플리케이션 배포, 시스템 운영 관리를 자동화해 최적의 클라우드를 구축하는 기술이다.

아울러 개인 맞춤형 쇼핑 서비스 구축을 위해 2019년부터 사용해온 구글 클라우드의 완전 관리형 데이터 웨어하우스 빅쿼리를 비롯해 데이터프록 등 빅데이터 기술을 다양한 서비스에 활용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구글 클라우드가 지닌 인공지능(AI)·머신러닝(ML) 분야 기술을 활용해 상품 추천, 이미지 검색 시스템 도입을 추진할 예정이다.

하송 위메프 대표는 “글로벌 테크를 선도하는 구글과 클라우드 협력을 진행해 기쁘다”며 “이번 협업을 시작으로 구글과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장화진 구글 클라우드 코리아 사장은 “구글 클라우드가 제공하는 인프라와 AI·ML 기술을 기반으로 위메프와 긴밀히 협력하며 서비스 이용자가 혜택과 경험을 누리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

호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