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HK이노엔, 표적 골 질환 치료제 '데노수맙' 바이오시밀러 도입

특허 만료 시 빠른 시장 공략 도전

이재현 기자

기사입력 : 2023-01-25 11:00

HK이노엔BI(사진=HK이노엔)이미지 확대보기
HK이노엔BI(사진=HK이노엔)
HK이노엔은 스페인 맵사이언스의 골다공증 및 암 관련 골격계 합병증 예방 치료제 데노수맙 바이오시밀러에 대한 국내 독점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HK이노엔은 맵사이언스로부터 데노수맙 바이오시밀러 2종을 독점적으로 공급받아 국내 허가 신청 및 판매를 진행한다.

HK이노엔은 데노수맙 바이오시밀러의 국내 판권을 확보하면서 지난 5년간 연평균 70%이상의 높은 매출 성장률을 보이는 데노수맙 시장에 빠르게 진입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데노수맙은 파골세포의 생존과 기능에 핵심적인 'RANKL' 단백질을 표적해 강력한 골 흡수 억제 효과를 나타내는 항체 치료제다. 오리지널 제품은 암젠의 골다공증 치료제 '프롤리아'와 골 전이 암환자의 골격계 합병증 예방 및 골거대세포종의 치료에 사용되는 '엑스지바'로 국내에는 지난 2016년 출시됐다. 이 제품들은 아이큐비아 기준 2021년 10월부터 지난해 9월까지 약 1200억원 대 매출을 기록했으며 오는 2025년 특허 만료를 앞두고 있다.

오리지널 제품의 특허 만료 후 바이오시밀러들의 진입이 본격화되면 더욱 시장 규모가 커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HK이노엔은 이번 데노수맙 바이오시밀러의 국내 허가를 신속히 추진해 새로운 성장 동력을 꿰찰 계획이다.

곽달원 HK이노엔 대표는 "우수한 약효 및 편의성으로 데노수맙 성분 시장은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며 "HK이노엔은 바이오시밀러 도입을 통해 골다공증 환자 및 골격계 합병증을 겪는 항암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HK이노엔과 계약을 체결한 맵사이언스는 스페인에 소재해 바이오의약품 개발, 생산, 상업화 전문 기업으로 지난해 독일 프레지니우스카비에 인수됐다. 맵사이언스는 현재 데노수맙 바이오시밀러의 오리지널 품목과 임상적 동등성 확인을 위해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

아르헨티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