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티센크루프, 녹색수소비즈에 큰 베팅

티센크루프는 수소사업을 분사하고 인도에서 녹색수소 비즈니스에 큰 베팅을 한다고 밝혔다. 사진=티센크루프이미지 확대보기
티센크루프는 수소사업을 분사하고 인도에서 녹색수소 비즈니스에 큰 베팅을 한다고 밝혔다. 사진=티센크루프
독일 티센크루프는 수소사업을 분사하고 부르스로 이전할 계획이다.


티센크루프 아시아태평양 아프리카의 CEO 서틴 나지콜(Cetin Nazikkol)은 "전해질에 대한 엄청난 인도 현지 수요가 있기 때문에 녹색수소 개발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티센크루프는 인도의 독점적인 전해질 기술을 통한 녹색 수소 생산에 큰 베팅을 하기로 결정했다. 티센크루프는 탄소 발자국을 줄이고 지속가능성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많은 산업들이 친환경 연료를 찾고 있기 때문에 전 세계 뿐만 아니라 인도에서 전해질 기술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점을 중요시한다고 밝혔다.

확장 가능한 전해질 기술을 입증한 티센크루프는 최근 생산 시설을 강화하고 있다고 나지콜 CEO는 전했다.

전해질기는 전기 분해에 사용되는 장비로, 전기를 사용하여 물을 수소와 산소로 분할하게 된다. 재생 가능한 소스의 전기가 이 과정에 사용될 경우 직접 탄소 발자국이 없는 녹색 수소 또는 수소를 제공할 수 있다. 이 수소는 공해가 높은 산업에서 석탄을 대체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파울 바움게르트너 독일 뉘른베르크 통신원

파울 바움게르트너 독일 뉘른베르크 통신원

네덜란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