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테슬라, 기가팩토리 한국에 건설하나…건설지 유력후보 '물망'

LG엔솔 등 배터리 제조시설 존재해 안정적 자재 공급 가능

장용석 기자

기사입력 : 2022-11-23 16:07

테슬라가 아시아 기가팩토리 유력 건설지로 한국을 거론했다. 사진=대통령실이미지 확대보기
테슬라가 아시아 기가팩토리 유력 건설지로 한국을 거론했다. 사진=대통령실
미국의 대표적 전기차 기업 테슬라가 기가팩토리 건설 예정지에 한국을 올려 눈길을 끌고 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에 따르면, 기가팩토리의 위치는 올해 말 발표될 예정이다.


테슬라가 한국을 기가팩토리 건설 예정지로 검토하고 있다는 소식은 윤석열 대통령과 머스크의 전화통화 사실을 통해 공개됐다. 23일 대통령실은 윤석열 대통령과 머스크가 전화통화를 했다고 밝히며 머스크가 한국을 아시아 테슬라 공장의 유력 후보지로 생각하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테슬라는 아시아에서 확장을 고려하고 있으며 중국 상하이에 공장을 보유하고 있다. 하지만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으로 중국의 테슬라 공장은 아시아 시장을 겨냥하기에는 정책적 무리가 따르는 것으로 판단되고 있고, 이에 따라 아시아 시장을 공략할 신규 공장 건설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한국이 테슬라 공장의 유력 건설지로 주목받는 이유는 전기차 생산에 필수적인 배터리 생산시설과 공급을 안정적으로 받을 수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테슬라는 LG에너지솔루션과 긴밀히 협력하여 배터리를 생산하고 있으며 4680개의 원통형 배터리 셀을 생산할 새로운 계획을 포함하여 확장에 대한 세부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테슬라의 기가팩토리 공장 건설 후보지로 한국이 거론되자 해외 누리꾼들은 기존 건설지로 거론되던 캐나다와 한국의 인구수를 비교하며 테슬라가 공장을 건설할 가능성이 낮다고 전망하고 있다.


장용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ngys@g-enews.com

영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