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닷지, 머슬카 대명사 '챌린저 SRT 데몬' 한정판 판매

정대민 기자

기사입력 : 2023-03-23 15:39

닷지의 챌린저 SRT 데몬. 사진=닷지이미지 확대보기
닷지의 챌린저 SRT 데몬. 사진=닷지
미국 자동차 브랜드 닷지(Dodge)는 머슬카의 대명사 '챌린저 SRT 데몬(Challenger SRT Demon)'의 공식 단종 전 한정판 모델을 판매한다.

23일 CNBC Korea에 따르면 한정판 드래그 레이싱 차량 챌린저 SRT 데몬은 닷지가 생산하는 챌린저 시리즈 중 가장 빠르고 강력한 모델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차량은 2018년 챌린저 SRT 데몬 모델을 기반으로 하며, 강력한 엔진 성능으로 도로 주행이 불가능하다는 평을 받았다.
닷지는 올 하반기 머슬카 생산을 공식 중단한다고 밝힌 바 있다.

닷지는 이번 특별 한정판 차량이 E85 에탄올 기반 혼합 연료를 사용하며, 최고출력 1025 마력, 최대토크 945 피트파운드(ft·pound)를 낼 수 있다고 소개했다.
2023년형 닷지 챌린저 SRT 데몬 170 판매금액은 이름처럼 악마의 666을 연상시키는 9만6666달러(약 1억2600만원)부터 시작하며, 수수료, 옵션 및 액세서리 등을 추가하면 12만 달러(약 1억 5700만원)를 상회할 것으로 예상됐다.

닷지는 부품 부족 및 공급망 문제로 챌린저 SRT 데몬 170를 미국에서 최대 3000대, 캐나다에서 300대 만 생산할 예정이다.
'170'이라는 표기명은 에탄올 연료를 사용해 높은 알코올 함유량을 나타낸다. 이 차량 구매자들에게는 특별 유리 디켄터를 증정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팀 쿠니스키스 최고경영자(CEO)는 올해 초 이 차를 공개할 예정이었으나, 더 최적의 성능을 위해 엔진을 재설계했다고 밝혔다. 닷지는 챌린저 SRT 데몬 170을 위한 새로운 슈퍼차저 엔진을 탑재할 예정이다.

2023년형 챌린저 SRT 데몬 170은 닷지의 7번째 스페셜 에디션 머슬카다. 닷지는 10여 년 전 챌린저 시리즈를 첫 출시한 이후 200만 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렸다.

닷지 챌린저 SRT 데몬 170은 오는 3월 27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


정대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mjeo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