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직원 연봉이 임원급?‥SK이노베이션, 평균 연봉 1억5000만원 돌파

고유가에 석유제품 수출 늘며 지난해 매출액·영업이익 사상최대 달성

서종열 기자

기사입력 : 2023-03-22 18:00

SK그룹 서린사옥. 사진=SK이노베이션이미지 확대보기
SK그룹 서린사옥. 사진=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의 지난해 직원들의 평균 연봉이 1억5000만원을 돌파했다. 고연봉으로 알려진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보다 더 높은 수준이다.

22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 직원 1인 평균 급여액이 1억5300만원으로 집계됐다. 9400만원으로 집계됐던 2021년 대비 62.8%나 오른 셈이다.
SK이노베이션의 직원 평균 연봉이 이처럼 급격하게 상승한 것은 지난해 고유가에 따른 석유제품 수출 증가로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모두 역대 최고치를 달성했기 때문이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 78조569억원의 매출액이 영업이익은 3조9989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각각 31조2035억원, 2조2572억원이 증가했다.

직원 뿐 아니라 CEO들의 평균 연봉도 모두 상승했다. 김준 부회장은 지난해 연봉으로 총 39억8900만원을 수령했다. 급여만 20억원이며, 상여는 19억8300만원, 기타소득 600만원이 포함됐다.
또한 퇴임한 박영춘 전 부사장은 퇴직소득 20억4800만원에 상여 10억7000만원을 더해 37억1800억원을 받았다.

한편 고연봉으로 알려진 삼성전자의 지난해 직원 평균연봉은 1억3500만원이었으며, SK하이닉스는 1억3385만원으로 집계됐다.

서종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eojy7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