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삼성 갤럭시S10 공개 D-1…동시출격 4개 모델 최종 점검

홀 디스플레이에 인디스플레이 지문센서 추가
배터리 용량 커지고 무선 배터리 공유 기능도
보급형 갤S10e, 카나리아노랑·진사빨강 색상도

이재구 기자

기사입력 : 2019-02-20 04:00

center
삼성전자 갤럭시S10시리즈 발표를 5일 앞두고 유출된 갤럭시S10e 카나리 옐로 버전 단말기 사진(사진=롤란드 퀀트)
[글로벌이코노믹 이재구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 공개 10주년작인 갤럭시S10공개 행사(Samsung Unpacked)가 하루앞으로 다가왔다. 20일 오전 11시 미국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 오디토리움(Bill Graham Civic Auditorium)이다. 삼성전자는 2개 모델만 내놓던 갤럭시S시리즈를 발표 관행을 과감히 탈피해 다양한 스펙과 가격대의 4개 모델로 시장공략에 나선다. 갤럭시S10, 갤럭시S10플러스에 더해 보급형인 갤럭시S10e, 그리고 5G모델과 폴더블폰이 동시에 출격한다.

이전까지 볼수 없었던 핵심 기능은 화면비를 높이기 위해 전면 화면 상단에 구멍(hole)을 뚫어 카메라를 배치한 점, 화면 내에 지문센서를 넣었다는 점, 배터리 용량이 커진점, 무선배터리 공유기능을 추가했다는 점이 꼽힌다. 또한 암호화폐지갑기능도 들어갈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지금까지 알려진 갤럭시S10 시리즈 스펙을 정리해봤다.

◆홀 디스플레이에 전면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탑재한 갤럭시S10·플러스

19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갤럭시S10 시리즈의 기본 모델인 S10과 S10플러스는 각 6.1인치, 6.3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디스플레이 상단 한쪽에 카메라 구멍을 뚫고 나머지 는 모두 디스플레이로 채운 ‘홀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전면 셀피 카메라가 1개인 갤럭시S10보다 2개인 갤럭시S10플러스의 홀이 다소 넓다.

◆전면에 삼성 최초의 지문센서 탑재

갤럭시S10시리즈에는 특히 갤럭시폰 최초로 화면 내장형 지문인식 센서가 처음으로 들어갔다.

두 모델에는 모두 1200만화소 망원, 1200만화소 광각, 1600만화소 초광각트리플 카메라가 들어간다. 독일 빈푸투레에 따르면 갤럭시S10은 6GB 램, 128GB 내장메모리, 8GB 램 512GB 내장 메모리가 들어간다. 갤럭시S10플러스엔 12GB램에 최고 1TB(테라바이트) 내장메모리까지 들어간다.

◆배터리 용량 더 커질 듯


배터리 용량은 갤럭시S10이 3100mAh, S10플러스가 4100mAh로 예상된다. 갤럭시S9에는 3000mAh, S9플러스에는 3500mAh 배터리가 들어갔다.

◆무선배터리 공유기능과 가상화폐 지갑도 관심사

관심을 끄는 새로운 기능은 무선 배터리 공유 기능과 가상화폐 지갑 기능이다.

무선배터리 공유기능은 별도의 충전 케이블 없이도 갤럭시S10을 같은 기종 스마트폰 뒷면에 갖다 대면 충전할 수 있게 해 준다.

◆아이폰XR 대항마 보급형 갤럭시S10e도 관심

삼성전자는 이번 갤럭시S10 시리즈를 내놓으면서 처음으로 보급형인 갤럭시S10e를 소개한다. 애플의 아이폰XS와 함께 보급형인 아이폰XR의 대응 제품인 셈이다. e는 'essential(필수적인)'의 약자로, 꼭 필요한 기능을 압축해 담았다는 뜻을 내포했다.

center
지난 11일 러시아 온라인에 등장한 삼성전자 갤럭시S10e의 진사빨강 모델(사진=X칩)


갤럭시S10e는 다른 S10시리즈와 마찬가지로 홀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지만, 화면 크기가 5.8인치로 작다. 또 다른 모델이 옆면이 휘어진 '엣지' 디자인인 데 비해 평평한 '플랫' 디자인이다. 같은 QHD+ OLED 디스플레이지만, 갤럭시S10·S10플러스는 3040x1440의 해상도를, S10e는 2280x1080 해상도를 보인다. 또한 전면 화면내장형 지문센서가 빠지고 대신 측면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센서가 들어간다. 후면에 듀얼카메라(1200만화소 광각, 1600만화소 초광각카메라)와 전면에 1000만화소 싱글카메라가 탑재될 전망이다. 배터리 용량은 3100mAh다.

특히 이 모델은 색상에서도 차이를 보인다. 갤럭시S10이 블랙, 화이트, 그린 등으로 출시되는데 갤럭시S10e는 카나리 옐로(cannary yellow)와 진사빨강(cinnabar red) 색상 등이 포함돼 젊은 층을 겨냥한다.

◆예약과 가격은?

가격은 상대적으로 저렴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통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갤럭시S10 시리즈는 오는 25일 사전예약을 시작, 다음달 8일 정식 출시된다. 갤럭시S10 128GB 105만6000원, 512GB 129만8000원, 갤럭시S10플러스 128GB 115만5000원, 512GB 139만7000원으로 정해질 가능성이 크다. 갤럭시S10e 128GB는 89만9800원으로 기본 모델보다 15만원 가량 저렴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품 정보 사전유출로 유명한 에반 블래스는 최근 자신의 트위터에 갤럭시S10플러스 세라믹 버전 가격은 1500달러(약 168만5000원)라고 밝히고 있다.
center
제품 사전 유출로 유명한 에반 블래스가 자신의 트위터에 갤럭시S10플러스 세라믹 버전 가격이 1500달러(약 168만5000원)에 이를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에반 블래스 트위터)


◆5G 모델 6.7인치에 쿼드카메라...폴더블폰 가격 200만원대 예상

갤럭시S10 5G 모델(가칭 갤럭시S10 X)은 잠정적으로 다음달 29일 출시될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 모델 화면은 6.7인치로서 갤럭시노트9(6.4인치)보다도 훨씬 커진다. 또 후면에 쿼드(4중) 카메라, 전면 듀얼(2중) 카메라를 탑재해 총 6개의 카메라가 달릴 것으로 예상된다. 5G 모델에는 다양한 멀티미디어 사용을 감안해 5000mAh 배터리를 탑재하며 기본 저장 용량은 256GB로 알려졌다. 기본 모델 가격만도 150만원을 넘어설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점쳐진다.

center
삼성전자가 갤럭시폰 10주년 기념으로 내놓는 갤럭시S10 및 폴더블폰 공개행사가 20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다.


삼성전자는 현재 '미래를 펼치다'라는 문구로 전세계 주요지점에 광고를 진행하면서 폴더블폰 등장에 따른 고객들의 기대감을 자극하고 있다.

삼성전자가 작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SDC)에서 밝힌 바에 따르면 폴더블폰은 안으로 접히는 인폴딩 방식이며 접었을 때 4.6인치, 폈을 때 7.3인치 제품이다. 폴더블 폰 각겨은 4~5월에 출시되며 200만원을 웃돌 것으로 예상된다.


이재구 기자 jklee@g-enews.com

아랍에미리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