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미래에셋, 네이버파이낸셜에 8000억 투자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19-12-13 18:43

center


미래에셋은 13일 네이버파이낸셜에 8000억 원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8000억 원은 국내 핀테크 스타트업 사상 최대 투자 규모로,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국내 핀테크 스타트업에 투자된 금액 약 5800억 원을 웃도는 규모다.


미래에셋은 네이버파이낸셜의 미래 성장성과 잠재적 가치를 높이 평가해 이 같은 투자를 결정했다.

네이버파이낸셜은 미래에셋의 투자로 자기자본을 대폭 확충하게 됐다.

핀테크 업체의 혁신성과 편리성, 기존 금융회사에 버금가는 안정성과 신뢰성까지 갖추게 됐다.

미래에셋과 네이버는 지난 2017년 6월 상호 지분투자를 통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 바 있다.

네이버파이낸셜을 중심으로 미래에셋의 금융 노하우와 네이버의 데이터가 결합할 경우 시너지 효과가 클 전망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