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검찰, '인보사 의혹' 코오롱 본사 압수수색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1-06 12:15

center
골관절염 유전자치료제 인보사케이주를 둘러싼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은 6일 상장 사기 혐의와 관련, 코오롱 본사를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2부(강지성 부장검사)는 이날 경기도 과천 코오롱 본사의 경영지원실 등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코오롱티슈진 상장 관련 자료 등을 확보했다.

검찰은 지난달 24일 사기 등의 혐의로 이우석(63) 코오롱생명과학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한 바 있다.

그러나 법원이 같은 달 27일 구속영장 청구를 기각했다.

검찰은 이날 확보한 자료를 분석하는 등 보강 수사를 거쳐 이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을 다시 청구할지 결정할 방침이다.

한편 코오롱티슈진의 권모 전무(CFO)와 코오롱 생명과학 양모 본부장은 상장 사기 혐의로 이미 구속기소됐다.


이들은 티슈진의 자산이나 매출액을 상장기준에 맞추기 위해 계약금 일부를 회계에 미리 반영해 조작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이집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