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동부건설, 설 앞두고 공사대금 923억 협력사에 조기 지급

김하수 기자

기사입력 : 2020-01-16 17:42

center
용산구 동부건설 사옥. 사진=동부건설
동부건설은 설을 앞두고 자금 소요가 많은 중소 협력사들의 재무 부담을 덜어 주기 위해 지난해 12월 31일과 지난 16일 두 차례에 걸쳐 2702개 협력업체에 거래대금을 조기 지급했다고 16일 밝혔다. 거래대금 규모는 923억 원이다.


동부건설은 지속적인 건설 경기 침체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중소 협력사와의 상생하기 위해 2017년부터 매년 설과 추석 전 거래대금을 조기 집행해 왔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비즈니스 파트너들과 상생의 가치를 함께 창출하고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부건설은 2018년 ‘건설협력증진대상’ 공로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한 데 이어 지난해 국토교통부의 ‘건설업자 간 상호협력 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은 바 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

헝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