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무디스 "삼성전자 작년 영업실적, 신용등급에 무관"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1-31 17:43

center


국제 신용평가회사 무디스는 31일 삼성전자의 작년 영업실적이 부진했으나 신용등급에는 영향이 없다고 평가했다.

무디스는 삼성전자에 신용등급 'Aa3', 신용등급 전망 '안정적'을 부여하고 있다.

무디스는 "삼성전자 반도체 사업 부문은 작년 4분기에 영업실적이 개선됐다"며 "올해는 데이터센터의 투자와 5세대 이동통신(5G) 확산에 따른 수요 증가가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모바일 부문에 대해서도 "올해 5G 스마트폰 확산, 삼성전자의 중급 및 프리미엄급 스마트폰 라인업 개선이 예정돼 있어 영업실적이 개선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디스플레이 부문에 대해서는 "모바일 디스플레이 프리미엄 제품군의 수요가 일부 고객 사이에서 약세이며, 대형 디스플레이는 액정표시장치(LCD)패널 가격 하락세가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지적했다.


무디스는 "삼성전자가 재벌 체제에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 소지를 최소화하기 위한 내부 혁신을 추진 중이며 준법감시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투명성과 지배구조 개선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러시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