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무디스, "롯데쇼핑 신용등급 전망 부정적"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2-22 05:00

center


국제 신용평가회사 무디스는 21일 롯데쇼핑의 기업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조정했다.

신용등급은 'Baa3'를 유지했다.

무디스는 "이익 감소와 순차입금 증가, 회계기준 변경 등의 영향으로 롯데쇼핑의 작년 법인세·이자·감가상각비 차감 전 영업이익(EBITDA) 대비 조정순차입금 비율이 6.1배로 추산돼 전년의 4.6배보다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또 "롯데쇼핑의 영업이익 감소는 지난해 하반기 세금과 감가상각비 등 일회성 비용이 발생한 데 더해 국내 대형마트, 슈퍼마켓, 전자제품 전문점의 영업실적 약화가 주된 요인"이라고 지적했다.


무디스는 "롯데쇼핑의 백화점 사업은 전자상거래 업계와의 경쟁에 대한 대응력이 대형마트보다 양호하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른 영향에 상대적으로 취약하다"고 전망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카자흐스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