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무디스, 이마트 신용등급 '투기등급'으로 강등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2-22 05:05

center


국제 신용평가회사 무디스는 21일 이마트의 신용등급을 투자적격 등급인 'Baa3'에서 한 단계 아래인 투기 등급 'Ba1'을 부여했다.

등급 전망은 '부정적'으로 유지했다.

무디스는 "이마트의 수익성과 재무 레버리지(차입) 비율이 지난해 상당히 악화된데 이어 앞으로 1∼2년 동안 의미 있는 개선을 기대하기 어렵다는 예상을 반영했다"고 밝혔다.

또 "이마트의 작년 법인세·이자·감가상각비 차감 전 영업이익(EBITDA) 대비 조정차입금 비율이 이익 악화와 조정차입금 증가로 약 6.1배로 추정돼 전년의 4.2배보다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무디스는 또 "이마트는 핵심 대형마트 사업에서 어려움이 계속되는 가운데 높은 수준의 투자를 하고 있다"며 "대규모 투자에 따른 마이너스 잉여현금흐름과 리스 부채 확대로 차입금이 증가했다"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미얀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