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내일날씨] 서울·경기·강원영서·호남 낮에 간헐적 눈·비, 강풍 조심

이진우 기자

기사입력 : 2020-02-21 22:06

center
22일(토) 오전(왼쪽), 오후 기상도. 자료=기상청
22일은 전국이 흐리다가 낮부터 가끔 구름이 많겠다. 새벽 시간대에는 전국에 비가 오겠고, 경기 동부, 강원영서와 산지는 눈이 내리는 곳도 있겠다.


오전 9시~오후 3시 낮 시간 동안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 전라도에는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지역에 따라 5㎜ 또는 5~10㎜이며, 22일 새벽 강원산지 적설량은 1~5㎝로 예상된다.

전국 기온은 아침 1~9도로 평년보다 4~9도 높아 포근하겠지만, 낮 기온은 비 그친 뒤 북서풍의 영향으로 오늘(21일)보다 2~3도 낮겠다.

주요 지역별 기온은 ▲서울 4~6도 ▲인천 4~6도 ▲수원 3~7도 ▲춘천 3~7도 ▲강릉 6~11도 ▲청주 5~9도 ▲대전 5~10도 ▲전주 6~10도 ▲광주 6~11도 ▲제주 10~14도 ▲대구 7~12도 ▲울산 8~14도 ▲부산 8~14도 ▲울릉도,독도 8~9도 등이다.

기상청은 “21일 밤부터 22일 사이에 비 또는 눈이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겠고, 강원산지나 내륙 고지대에서는 비나 눈이 도로나 터널입출구, 교량 등에서 얼어 매우 미끄러운 곳이 있겠다”며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22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바람이 시속 30~45㎞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고, 특히 경기 서해안, 강원 영동과 강원 영서남부, 일부 경북에는 새벽부터 바람이 시속 35~65㎞로 매우 강하게 불면서 강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이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ainygem2@g-enews.com


라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