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경북 김천에서도 확진자…코오롱 40대 근로자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2-22 13:07

center


경북 구미에 이어 김천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22일 '시민에게 드리는 말씀'이라는 보도자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청정지역 김천에서도 발생해 안타깝다"며 "확진자는 산업단지 내 코오롱생명과학 1공장에 근무하는 40대 남성 근로자"라고 밝혔다.

김 시장은 "확진자는 대구에서 출퇴근하고 있으며, 접촉자로 추정되는 통근버스 동승자·사무실 근무자 등에 대해서는 자가 격리조치시켰고 코오롱 1·2공장과 사내식당은 방역소독을 완료했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스페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