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롯데 영등포·신세계 강남점 식품관 ‘휴점’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2-23 11:44

center


롯데백화점은 코로나19 확진자가 영등포점 일부 층을 다녀간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23일 임시 휴점하기로 했다.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대전 지역 두 번째 확진자가 지난 19일 영등포점 지하 1층 등을 다녀갔다.

신세계백화점 강남점도 이날 하루 식품관 문을 닫기로 했다.

경기도에 거주하는 코로나19 확진자가 19일 오후 2시께 강남점 식품관 푸드코트에서 1시간가량 식사를 한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이 확진자는 16일 남편과 함께 대구 신천지 교회를 방문했고 21일 부천시보건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