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손해사정사·보험계리사 1차 시험 잠정 연기

이보라 기자

기사입력 : 2020-03-16 18:54

center
코로나19 여파로 손해사정사와 보험계리사 시험이 연기된다.


금융감독원은 다음달 26일 시행될 예정이던 '제43회 손해사정사·보험계리사 1차 시험'을 5월로 연기한다고 16일 밝혔다.


금감원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 상황으로 계속 유지되고 있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수험생의 안전을 위해 5월 이후로 잠정 연기했다"고 설명했다.

변경된 보험전문인 시험 일정은 금감원과 보험개발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한다. 관련 수험생에게는 문자로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

이집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