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글로벌-이슈 24] 마리아 테레사 스페인 공주, 코로나19로 사망…전세계 왕실중 첫 사례

안지혜 기자

기사입력 : 2020-03-29 16:46

center
마리아 테레사 스페인 공주. 사진=비즈니스투데이
전염병은 왕실도 비켜가지 않는다.


유럽에서 이탈리아에 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산 속도가 빠른 스페인의 마리아 테레사 공주가 코로나19에 감염돼 지난 26일(이하 현지시간) 86세를 일기로 사망했다고 외신들이 보도했다.


테레사 공주는 입헌군주제 국가인 스페인의 현 국왕 펠리페 6세의 사촌 누나로 전 세계 왕족 가운데 코로나19와 관련해 세상을 떠나는 첫 사례로 기록됐다.

고인이 숨진 곳은 프랑스 파리다. 테레사 공주는 1933년 영국 프린스 자비에르와 스페인 파르마 공작(마들렌드 부르봉 왕자) 사이 6명의 자녀 중 셋째로 파리에서 태어나 28살까지 스페인 마드리드에 살다 이후 프랑스에서 파리1대학(소르본대학) 교수와 사회운동가 등으로 활동하며 살아왔다.

영국 왕위 계승 서열 1위로 올해 71세인 찰스 왕세자도 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안지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ock@g-enews.com

쿠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