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장성군 ‘숨은 의인’ 이영심씨, 도지사 표창 수여

18년간 이어온 이웃사랑...“행복 넘치는 장성 되기를”

허광욱 기자

기사입력 : 2020-03-31 16:36

center
전남 장성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나눔을 실천한 ‘숨은의인’에 이영심(58세)씨가 선정되어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 전남 장성군=제공
전남 장성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나눔을 실천한 ‘숨은의인’에 이영심(58세)씨가 선정되어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장성군은 지난 31일 ‘2020년 숨은 의인 선행자’로 서삼면 장산리 이영심씨가 선정되어 전라남도지사 표창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이영심씨는 2002년부터 18년간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온정을 나누며 행복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왔다. 그는 보육원 아동들에게 정성껏 준비한 분식을 전달해오고 있으며, 요양원에서 외롭게 생일을 맞은 어르신들을 위해 손수 생신상을 차려드리고 있다.

또한 2012년부터 매년 초에 직접 마련한 반찬으로 서삼면 마을 경로당 20개소의 어르신들을 대접하는 선행을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이어오고 있다.

아울러 이영심씨는 평소 지역의 크고 작은 행사에 손수 준비한 음식과 물품을 후원하는 등 지역사회의 결속을 다지는 나눔에도 힘써오고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이처럼 보이지 않는 곳에서 묵묵히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분들이 계시기에 우리 지역이 살기 좋은 행복한 옐로우시티로 거듭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이러한 온정이 더욱 널리 확산되어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는 원동력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허광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kw8913@g-enews.com

오스트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