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광산구의회 제253회 임시회 폐회…코로나19 추경 의결

본예산 대비 736억 원 증가한 7,423억 원 규모 추경안 본회의 통과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 등 안건 8건 가결

허광욱 기자

기사입력 : 2020-03-31 21:58

center
광주 광산구의회는 31일 제253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를 열고 폐회를 선언했다. / 광주 광산구의회=제공
광주 광산구의회(의장 배홍석)가 31일 제3차 본회의를 끝으로 제253회 임시회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날 본회의에서는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지원에 관한 조례안(강장원 의원) 등 조례안 2건과 ▲공동육아나눔터 관리·운영 사무 민간위탁 동의안 등 일반안 4건을 처리했다.

이와 함께 2020년 제1차 추경예산안을 의결했다. 이번 추경은 코로나19사태 장기화로 인한 피해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편성한 긴급추경으로, 본예산 대비 740억 원 증가한 7,427억 원 중 4억 2천 8백만 원 삭감한 7,423억 원으로 확정했다.

추경안은 안전+일자리 창출, 사회적 거리두기, 지역경제 붐 3개 분야 150여 개의 사업 등이 편성됐으며, 주요사업으로는 노인일자리 참여사회활동 특별지원 71억 원, 대민응대시설 및 다중집합공간 칸막이 설치 1억 7천만 원, 재난기본소득 가계 긴급생계비 237억 원, 한시적 아동양육 지원 107억 원 등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긴급사업과 신속 집행이 가능한 사업 위주로 의결했다.

유영종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긴급 추경예산 편성의 취지를 감안해 사업의 효과가 조기에 나타날 수 있도록 효율적인 예산집행과 철저한 사업 집행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어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의 건을 채택했으며 결산검사는 4월 3일부터 22일까지 20일간 진행할 예정이다.


배홍석 의장은 “코로나19 최전선에서 헌신하는 관계 공무원 및 의료진들에게 격려의 말을 전하며,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실천 및 철저한 위생관리 를 통해 하루빨리 바이러스가 종식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추경예산 집행에 있어 지급대상과 규모 등 형평성 논란이 없도록 면밀히 검토해 달라”고 당부했다.


허광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kw8913@g-enews.com


베트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