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우리카드, ‘우리 함께’ 화훼농가 돕기 게릴라 마켓

이보라 기자

기사입력 : 2020-04-03 16:17

center
3일 광화문 우리카드 본사에서 열린 '화훼농가 돕기 게릴라 마켓 행사'에서 우리카드 임직원들이 꽃 화분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우리카드
우리카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위해 ‘화훼농가 돕기 게릴라 마켓’을 열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우리카드와 서울화훼협동조합이 공동으로 준비했으며 코로나19로 인해 급격한 매출 감소로 경영난에 처한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게릴라 마켓’은 이날 임직원 대상으로 광화문 우리카드 본사에서 열렸으며 프리지아, 히아신스, 카랑코에, 튤립 등 600여 개의 꽃 화분이 준비됐다.

준비된 상품들은 직원들의 성원에 힘입어 판매 1시간여 만에 전량 판매됐다. 특히 평소 꽃을 접할 시간이 부족했거나 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해 야외활동을 할 수 없었던 직원들의 호응이 뜨거웠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화훼농가들이 무척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는 소식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 싶었다”며 “모두가 힘들고 지쳐있는 시기일수록 서로로 보듬어주고 위해주는 이런 행사들이 더욱 필요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

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