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우리금융, 대구지역 ‘든든한 도시락’ 지원 사업 연장 결정

백상일 기자

기사입력 : 2020-04-09 16:09

center
우리금융그룹이 코로나19 극복에 노력하고 있는 대구지역 의료진에게 도시락 지원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이 대구지역에 지원해 온 든든한 도시락 사업을 연장한다.


우리금융은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대구지역 거점병원 의료진을 위해 ‘든든한 도시락’ 사업을 다음달 15일까지 연장한다고 9일 밝혔다. 지난달 9일 시작한 이 사업은 이달 8일까지 한달간 예정돼 있었다.


우리금융의 든든한 도시락 사업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고군분투하는 대구·경북지역 의료진의 소식을 접한 손태승 회장의 제안으로 시작됐다. 든든한 도시락 사업을 통해 대구지역 거점병원인 대구의료원과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의료진 400명에게 매일 점심을 제공했다. 도시락 사업은 병원 관계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으며 이번 연장도 병원 요청에 의해 이뤄졌다.

손 회장은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에도 묵묵히 최선을 다하는 대구 의료진들에게 든든한 도시락이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며 “우리금융은 앞으로도 그룹 역량을 총동원해 코로나19 피해복구 지원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관계자는 “우리금융그룹이 제공하는 도시락은 우리 의료진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연장 요청에 흔쾌히 화답한 우리금융그룹 임직원분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


라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