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문 대통령, 중수본에 도시락 700인분 ‘100일 선물’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5-05 11:48

center
문재인 대통령 공식 페이스북 캡처=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코로나19 대응을 맡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700인분의 과일 떡 도시락을 보내고 "대통령으로서 매우 든든하고 고맙다"고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에 글을 올려 "코로나19에 대응하는 범정부 컨트롤타워 중수본이 만들어진 지 100일째"라며 "보건복지부가 중심이 된 중수본은 코로나19가 크게 확산되면서 중대본으로 격상되어 운영됐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검역과 의료지원, 자가격리 관리, 마스크 공급, 개학 준비 등 국민이 필요로 하는 곳에 항상 여러분이 있었다"며 "아직도 마음을 놓을 수는 없지만 이제 코로나19 사태는 빠르게 안정되어 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보건복지부의 세종시 중대본 건물이 새벽까지 환하게 불이 밝혀져 있는 사진을 보았다"며 "어린이날에도 치열하게 방역 전선을 지키고 있을 여러분을 생각한다. 대통령으로서 매우 든든하고 고맙다"고 밝혔다. 또 "여러분이 있기에 국민은 안심할 수 있다"며 "코로나19의 완전 종식을 위한 여러분의 각오와 다짐이 국민의 일상을 끝까지 지켜줄 것"이라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인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