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새마을금고 스마트뱅킹 ‘MG더뱅킹’으로 똑똑해진다

UI/UX 개선·인증편의 확대 등… 추가 인증 없이 1000만원 이체

신종명 기자

기사입력 : 2020-05-07 12:43

left
새마을금고중앙회(회장 박차훈)는 7일 기존 새마을금고의 스마트 뱅킹을 리뉴얼한 ‘MG더뱅킹’을 출시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리뉴얼은 서비스와 BI 변경 뿐 아니라 ▲사용자인터페이스(UI)·사용자경험(UX) 전면 개선 ▲인증 편의 개선·간소화 ▲보안 매체 없이 간편이체 ▲모바일 특화 서비스 등을 담고 있다.

BI와 앱아이콘은 알파벳 T를 +(더하기)로 표현했다. UI/UX는 사용 빈도가 높은 서비스 위주로 메인화면을 구성했다.

또 금고의 주 사용자인 고령층을 고려해 기본 글자크기를 기존 버전보다 2포인트 크게 적용했다.

이와 함께 지문과 얼굴인직으로 로그인과 인증이 가능하고, 디지털 OTP도 제공된다.

간편이체의 경우 보안매체, 공인인증서, 계좌비밀번호, 추가인증 없이 1일 1회 1000만원까지 이체가 가능하다.

이 외에도 이체확인증과 거래내역, 통장사본을 이미지로 저장·공유할 수 있고, 주변 금고 위치를 알 수 있는 지도검색 서비스도 제공한다.

금고는 MG더뱅킹 리뉴얼 출시 관련 7일부터 내달 6일까지 간편패스 가입시 선착순 1만명에게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권을 제공한다.


한편, 중앙회는 ▲디지털 창구시스템 ▲새마을금고 회원정보 통합 및 빅데이터 시스템 ▲자동화기기의 바이오인증 시스템 등을 구축, 디지털금융 부문 역량 강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center
새마을금고중앙회(회장 박차훈)는 7일 기존 모바일 뱅킹을 업그레이드 한 'MG더뱅킹'을 출시했다.(사진 = 새마을금고중앙회 제공)



신종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kc113@g-enews.com

라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