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웰컴저축은행, 꿈테크 프로젝트로 뉴욕 광고제 본상 수상

이보라 기자

기사입력 : 2020-05-11 10:51

center
시각장애인 한동호 선수가 마라톤 완주 후 경기장을 돌아보는 장면. 사진=웰컴저축은행
웰컴저축은행이 지난해 시각장애인의 꿈을 이루기 위해 펼친 꿈테크 프로젝트 런포드림(Run for dream, 이하 런포드림)의 기록을 담은 광고 영상이 세계 3대 광고제인 뉴욕페스티벌(2020 New York Festivals International Advertising Awards)에서 본상 수상의 쾌거를 이뤘다고 11일 밝혔다.


1957년부터 열린 뉴욕페스티벌은 매년 50개국 이상이 참여하는 세계적인 권위의 광고제다. 미국의 클리오(Clio), 프랑스의 깐느(Cannes)와 함께 3대 광고제로 꼽힌다.

웰컴저축은행이 본상을 수상한 부문은 디지털/모바일-혁신:기술(Digital/Mobile:BEST USE-Innovation:Technology)이다.

런포드림은 지난해 웰컴저축은행이 시각장애인 한동호 선수가 홀로 마라톤을 완주할 수 있도록 웰컴저축은행이 계획한 프로젝트다. 웰컴저축은행은 이를 위해 더크림유니언과 함께 ‘웰컴드림글래스(Welcome dreamglasses)’를 개발했다.

불가능한 일을 기적과도 같이 실행시킨 이들의 도전과 열정 그리고 과정을 잘 담아낸 영상은 유튜브 등의 SNS를 통해 수백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화제가 됐다. 또 1만 명의 응원 목소리 기부가 시각장애인 마라토너에게 해낼 수 있다는 자신감을 전달할 수 있게 도운 점도 영상을 통해 시청자에게 큰 감동의 울림으로 전달됐다.


웰컴저축은행 관계자는 “디지털 기술을 이용해 시각장애인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 같다”며 앞으로도 끊임없이 고객과 소통하며 따뜻한 금융을 이루어 가는데 보탬이 되겠다”고 말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

베네수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