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농협은행, 'NH디지털Challenge+ 3기 스타트업 데이' 개최

장원주 기자

기사입력 : 2020-05-21 10:01

center
손병환 농협은행장(앞줄 가운데)이 20일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NH디지털Challenge+' 3기 스타트업 데이 행사를 마치고 스타트업 대표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 지난 20일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농협은행 스타트업 육성프로그램 'NH디지털Challenge+' 3기 선발을 축하하는 '스타트업 데이'행사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NH디지털Challenge+' 3기에는 인공지능(AI), 블록체인,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디지털 신기술을 기반으로 혁신적인 서비스를 갖춘 35개 스타트업이 선발됐다. 이들은 5월부터 10월까지 6개월간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농협은행은 선발 기업에게 ▲입주공간 지원 ▲스타트업 경영진단 ▲산업분야와 기술관련 전문 교육 ▲법률, 특허, 인사노무, 세무, 투자 컨설팅 등 전문가 상담기회 제공 ▲범농협 사업연계 ▲투자유치 참여기회(데모데이, 인베스터데이)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이날 행사에는 농협은행과 함께 'NH디지털Challenge+' 3기 육성프로그램을 진행할 국내 최대규모의 글로벌 엑셀러레이터인 ‘스파크랩’과 공유오피스 운영 전문 스타트업인 ‘스파크플러스’와의 업무협약식도 함께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농협은행은 선발 스타트업에 금융권 최고 수준의 육성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행사에 참여한 손병환 은행장은 선발기업의 현판을 직접 전달하고 토크콘서트를 진행하는 등 3기 스타트업에 대한 관심과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입주기업 대표 35명은 범농협 계열사와의 사업 연계 기회와 육성프로그램 관련 건의사항 등을 공유하며 스타트업의 지속가능한 성장방안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손 은행장은 “스타트업이 혁신적인 상품과 서비스 개발에 집중할 수 있도록 금융권 최고 수준의 육성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며 “농협은행은 스타트업들과 소통, 협력으로 디지털 시대를 주도하는 지속성장가능한 상생 모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원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trum@g-enews.com

필리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