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글로벌-Biz 24] 화웨이, AR 글라스에 인공지능(AI) 칩 꽂다

화웨이의 반도체 자회사 하이실리콘이 만든 'XR 칩' 플랫폼, 로키드 AR 안경에 탑재

한현주 기자

기사입력 : 2020-05-22 10:27

center
로키드(Rokid)의 AR 안경 로키드 비전(Rokid Vision). 사진=로키드
중국 화웨이가 8K 증강현실(AR) 기기에 사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AI) 칩을 개발해 처음으로 AR 글라스에 적용했다.


21일(현지시간) 중국 신랑VR에 따르면 중국 AR글래스 회사 로키드(Rokid)는 자사 AR 안경 '로키드 비전(Rokid Vision)'에 화웨이의 반도체 자회사 하이실리콘이 만든 'XR 칩' 플랫폼을 탑재했다.


XR 칩 플랫폼은 처음으로 8K 디코딩 기능을 지원하는 화웨이의 칩으로 그래픽처리장치(GPU)와 신경망처리장치(NPU, Neural Processing Unit)를 결합했다.이 플랫폼은 홑눈 해상도 42.7PDD를 지원해 콘텐츠를 보다 명확하게 보여줄 수 있다.

아울러 하이실리콘의 특수 아키텍처 NPU를 적용해 최고 9TOPS의 NPU 연산 능력을 보여준다. 이미지 채집, 분석, 업로드를 가능케하면서 더 빠르게 구현한다.

로키드 비전은 화웨이의 XR 칩이 적용된 첫번째 제품으로서 전체적인 디자인은 선글라스처럼 생겼으며 40도+의 시야각(FOV)을 보유했다. 또 1080P의 입체 디스플레이 효과를 낼 수 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

우크라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