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글로벌-Biz 24]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호세 리잘함’ 필리핀에 도착

남지완 기자

기사입력 : 2020-05-26 06:10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필리핀 군함 ‘호세 리잘함(Jose Rizal)’이 필리핀에 무사히 도착했다.


로이터와 마닐라타임스 등 외신은 지난 18일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에서 인도 출항식을 마친 호세 리잘함이 필리핀 수빅만에 도착했다고 25일 보도했다.

center
필리핀에 도착한 호세 리잘함.사진=필리핀해군


이 선박에 대해 ‘마리아 크리스티나 록사스(Maria Christina Roxas)’ 필리핀 해군 대변인은 “이달 21일 필리핀 해역에 선박이 도착해 관제소와 신호를 교환했다”며 “22일 필리핀 해상 순찰선 ‘BRP 안드레스 보니파시오(Andres Bonifacio’함을 만난 후 23일 수빅만에 도착했다”고 밝혔다.

정박한 호세리잘함 선원들은 선박에서 내려 앞으로 2주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을 받은 후 선박의 기술적 테스트, 해군의 수용 등이 시작될 것으로 알려졌다.

호세 리잘함은 다음달 19일 필리핀 영해에서 간단한 시운전을 진행할 예정이다.

록사스 대변인은 “호세 리잘함이 무사히 도착해 필리핀 해군은 현대적인 플랫폼과 시스템을 갖출 수 있게 됐다"면서 “해군 수병들이 현대적인 사고 방식을 갖고 조직 전체를 발전 시켜 필리핀 해군력이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호세 리잘함은 2600t 급 호위함으로 길이 107m, 너비 14m로 설계됐으며 최고 속력은 시속 25노트(46km)다. 순항속도는 시속 15노트다. 최대 항속거리는 4500 해리다. 대함 미사일과 대공 미사일, 어뢰 등으로 무장한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

카자흐스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