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은평구청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역촌동 거주 27세 남성 웹시티PC방 찾아

온기동 기자

기사입력 : 2020-05-30 13:04

center
은평구에서 27세 남성이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서울 은평구는 역촌동에 거주하는 A(27)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관내 35번째 확진자다.

A씨는 강북구 14번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강북구 14번 확진자의 감염 경로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A씨는 무증상 상태로 29일 오전 10시 은평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았다. 오후 6시20분께 양성 판정이 나와 서남병원으로 이송됐다.

A씨의 접촉자 18명 중 가족을 포함한 13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그는 25일 웹시티PC방(대조동), 엉터리생고기불광점(대조동), 너짱PC방(역촌동)을, 26일 교회와 음식점을, 27일 드림라인휘트니스2호점(증산동)을 각각 방문했다.


구는 확진자 자택과 주변 방역을 완료했다. A씨는 서울시가 30일 오전 10시 기준으로 발표한 서울 지역 코로나19 발생 현황에 포함돼 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이집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