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포스코건설, ‘기업시민보고서’ 발간…지역사회 공생 발전 앞장

‘비즈니스‧소사이어티‧피플’ 영역 실천 활동 성과 담아

김하수 기자

기사입력 : 2020-06-03 10:26

center
2019 포스코건설 기업시민보고서 표지 이미지. 사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3일 포스코그룹 경영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활동성과를 담은 ‘2019 기업시민보고서’를 발간했다.


기업시민보고서는 포스코건설이 2012년부터 사회적 책임과 지속가능 경영활동 성과를 담아 발간해왔던 지속가능경영보고서의 명칭을 변경한 것이다. 기업시민 경영이념의 활동 영역인 ▲비즈니스(Business) ▲소사이어티(Society) ▲피플(People)에서 실천 활동 성과들이 담겼다.

비즈니스 영역은 포스코건설의 스마트 컨스트럭션 기술을 비롯해 고객만족경영, 협력사 동반성장 등 활동이 소개돼 있다. 소사이어티 영역에는 환경, 사회적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포스코건설의 기업시민 실천 활동이 담겼으며, 피플 영역에는 임직원의 행복과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한 조직문화 혁신 활동, 중대재해 근절을 위한 노력 등이 기술돼 있다.

회사 측은 협력사, 지역사회, 주주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글로벌 기업들에게 환경·사회·지배구조관련 활동성과 공개를 요구하고 있는 점을 고려해 친환경 스마트 컨스트럭션 기술 개발 성과, 기업지배구조 선진화, 이해관계자와의 투명한 커뮤니케이션 활동 내용을 보고서에 담았다고 설명했다.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은 기업시민보고서에서 “사회 공동체의 일원으로 경제적 이윤 창출을 넘어 사회문제 해결에 동참하고 건설업의 본질에 특화된 다양한 기업시민 실천 활동을 추진함으로써 선순환 사회를 구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올해 1월 기업시민 활동에 추진력을 한층 높이고, 성과 창출을 극대화하기 위해 기업시민사무국 조직을 신설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

폴란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