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KAIST, 美 옴니사이 대비 88배 ↑… 세계 최고 성능 DBMS 기술 개발

전산학부 김민수 교수 연구팀, 새로운 접근법으로 복잡한 비즈니스 SQL 처리 성능 대폭 증가시켜

최영운 기자

기사입력 : 2020-06-23 10:20

center
KAIST 김민수 교수(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남윤민 박사, 한동형 박사과정. 사진=KAIST

미국 옴니사이(OmniSci)보다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 처리속도를 최대 88배나 향상시킨 DBMS 기술이 개발돼 DBMS 분야에 폭넓게 적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KAIST(총장 신성철)는 전산학부 김민수 교수 연구팀이 데이터베이스 질의 언어 SQL(Structured Query Language, 구조화 질의어) 처리 성능을 대폭 높인 세계 최고 수준의 DBMS 기술을 개발했다고 23일 밝혔다.


KAIST 관계자에 따르면 김 교수 연구팀은 데이터 처리를 위해 산업 표준으로 사용되는 SQL 질의를 기존 DBMS와는 전혀 다른 방법으로 처리함으로써 성능을 기존 옴니사이 DBMS 대비 최대 88배나 높인 신기술을 개발했다. 김 교수팀이 개발한 이 기술은 오라클·마이크로소프트 SQL서버·IBM DB2 등 타 DBMS에도 적용할 수 있어 고성능 SQL 질의 처리가 필요한 다양한 곳에 폭넓게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center
종래 DBMS들의 질의 처리 방식 및 이번 기술의 질의 처리 방식 개념도. 사진=KAIST


김민수 교수는 "연구팀이 개발한 새로운 기술은 대부분의 DBMS에 적용할 수 있기 때문에 산업적 측면에서 파급 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한다ˮ 고 말했다.


이번 연구에는 김 교수의 제자이자 미국 옴니사이사에 재직 중인 남윤민 박사가 제1 저자로, 김 교수가 교신저자로 참여했으며 지난 18일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에서 열린 데이터베이스 분야 최고의 국제학술대회로 꼽히는 `시그모드(SIGMOD)'에서 발표됐다.


최영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oung@g-enews.com

네덜란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