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넷마블, '마구마구2020 모바일' 돌풍 예고…사전 다운로드 8시간만에 애플 1위

사전 다운로드만으로 애플 인기1위 올라...15년 경력 국민 야구게임 IP 활용한 모바일 신작

박수현 기자

기사입력 : 2020-07-08 09:20

center
넷마블 마구마구2020 모바일 대표이미지. 사진=넷마블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신작 야구게임 '마구마구2020 모바일'(개발사 넷마블앤파크)이 사전 다운로드 8시간 만에 애플 앱스토어 인기 1위에 올랐다고 8일 밝혔다.


마구마구2020 모바일은 지난 7일부터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사전 다운로드를 시작했다. 이후 8시간 만에 애플 앱스토어에서 인기 앱 1위를 차지했으며, 이날 오전 8시 기준 구글플레이 인기차트 급상승분야에서 1위를 기록 중이다.

이번 신작은 넷마블이 15년 동안 서비스 중인 PC 온라인 게임 '마구마구' IP를 활용했으며, 마구마구 개발사 '넷마블앤파크'가 처음으로 만든 모바일 게임이다.

기존작의 뛰어난 타격감, 역동적인 수비, 날씨시스템 등을 완벽히 이식하면서, 동시에 모바일 환경에 맞는 시스템 등을 선보이는 것이 강점이라고 넷마블은 강조한다.

특히 스포츠 모바일게임에서는 보기 드문 '자동파밍시스템'을 적용해 이용자들이 팀을 짜고, 다른 이용자와 승부를 펼치는 야구게임 본질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또, 2020 KBO 시즌을 적용한 '라이브 카드'와 이용자 간의 자유로운 선수카드 거래가 가능한 '이적 센터'가 들어간다.


마구마구2020 모바일은 이날 오전 11시 정식 출시된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

사우디아라비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