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글로벌-Biz 24] 테슬라, 5대1 주식 액면분할…시간외 거래에서 주가 8% 급등

김미혜 해외통신원

기사입력 : 2020-08-12 06:58

center
테슬라 매장 모습. 사진=로이터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11일(현지시간) 주식 액면분할을 단행했다.


로이터 등 외신에 따르면 테슬라는 이날 기존 1주를 5개주로 분할하는 액면분할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테슬라 주가 고공행진으로 주가가 고가로 뛰면서 개미 투자자들의 접근이 어렵게 됐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장 마감 뒤 발표된 소식으로 테슬라 주가는 시간외 거래에서 8% 급등했다.

테슬라 주가는 올들어 3배 넘게 폭등해 1374달러 수준까지 올라섰다. 1년 전만 해도 211달러 수준이었다.

주가가 폭등하면서 시가총액은 2500억달러를 넘어 테슬라는 시가총액 기준 세계 최대 자동차 업체로 부상한 바 있다.

테크크런치 닷컴은 테슬라 주가가 액면분할 뒤에는 주당 297달러의 가치가 있는 것으로 추산했다.

애플도 지난달 말 4대1 액면분할을 선언한 바 있다.

테슬라는 2분기 비용 절감과 출하 확대 등에 힘입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충격을 잘 비켜간 것으로 나타나며 주가가 상승 흐름을 타고 있다.

2분기 실적은 시장 예상을 뛰어넘는 호조세를 기록했다.


앞서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는 2년 전 트위터를 통해 사우디아라비아 등의 투자를 바탕으로 테슬라를 상장폐지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혀 테슬라 주식을 요동치게 한 바 있다.

당시 미 증권거래위원회(SEC)와 합의로 머스크는 회장직에서 물러나 앞으로 3년간 회장에 취임할 수 없게 됐다.

이후 테슬라 주가는 급변동하면서 공매도 세력의 집중 매도세에 맞닥뜨리기도 했으나 올들어 테슬라가 주가가 폭등하면서 머스크의 일방적 압승으로 사실상 끝이 났다.


김미혜 글로벌이코노믹 해외통신원 LONGVIEW@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김미혜 해외통신원

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