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소통수석 정만호, 사회수석 윤창열…수석급 후속 인사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8-12 09:16

center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윤도한 국민소통수석비서관 후임으로 정만호 전 강원도 경제부시장을 내정했다.

또 김연명 사회수석의 후임으로 윤창렬 전 국무조정실장을 발탁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이 같은 청와대 수석급 인사를 단행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밝혔다.

강 대변인은 "정 소통수석은 언론인 출신으로 참여정부에서 정책상황 비서관과 강원도 경제부지사 등을 역임하며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면서 "정치 경제 등 각 분야 이해도가 높고 대내외 소통 역량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다"고 했다.


윤창렬 사회수석은 "국무조정실에서 국정조정실장, 사회조정실장 등 요직을 두루 거친 전문가"라며 "국정 전반에 대한 균형 잡힌 시각을 바탕으로 복지·교육·문화·환경·여성 등 사회 분야 정책 이행과 조정 역량이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는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사우디아라비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