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공모가 13만5천 원으로 확정

정준범 기자

기사입력 : 2020-09-28 13:00

center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4일과 25일 이틀간 국내외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수요예측 결과에 따라 공모가를 13만 5천 원으로 확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CI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4일과 25일 이틀간 국내외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수요예측 결과에 따라 공모가를 13만 5천 원으로 확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공모가 희망밴드인 10만5000원~13만5000원의 최상단으로, 총 공모금액은 9626억원 규모다.


전체 공모 물량의 60%에 해당하는 427만8000주에 대해 진행된 이번 수요예측에는 국내외 총 1420개 기관이 참여해 1117.25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한편, 빅히트의 일반 투자자 공모주 청약은 다음달 5일~6일 양일간 진행된다.

일반 투자자들은 대표주관사인 NH투자증권과 한국투자증권, 공동주관사인 미래에셋대우 및 인수회사인 키움증권을 통해 청약을 신청할 수 있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오스트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