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리얼시승기] 현대차 투싼 하이브리드 "SUV는 디젤 공식 깼다"

김현수 기자

기사입력 : 2020-11-06 12:12

center
[리얼시승기] 현대차 투싼 하이브리드 "SUV는 디젤 공식 깼다". 사진=글로벌모터즈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은 디젤 모델을 타야 제맛이라는 통념이 깨졌다. 이젠 SUV도 친환경이 대세다.

현대·기아자동차는 '니로'와 '코나' 외에도 최근 중형 SUV '쏘렌토 하이브리드'와 '투싼 하이브리드'를 잇따라 출시하며 친환경 파워트레인(구동장치)을 SUV 라인업(제품군)으로 넓혔다.

투싼 하이브리드는 국산 친환경 SUV의 수준을 다시 한 번 높인 차량이다. 비싸고 관리하기 까다로운 디젤 SUV와 작별을 고할 때임을 말해주는 듯하다.

투싼 하이브리드는 스마스트트림 1.6 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에 배터리와 전기 모터를 결합해 합산 최고출력 230마력을 발휘한다. 조용하고 힘도 좋다.

현대차가 지난달 21일 경기 용인시 모처에서 개최한 미디어 시승회에서 투싼 하이브리드를 타봤다.

자세한 내용은 글로벌모터즈 성상영 기자가 직접 시승한 이번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현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hs77@g-enews.com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