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SK건설, 연말 연이은 재건축‧재개발 수주 낭보

2160억원 규모 용현4구역 재개발 수주…KCC건설과 '컨소' 구성
부산 사직 1-5지구 재건축 시공권 확보…공사비 1282억 원

김하수 기자

기사입력 : 2020-12-22 16:19

center
SK건설이 수주한 인천 ‘용현4구역 재개발사업’ 투시도. 사진=SK건설
SK건설이 최근 수도권‧지방 도시정비사업 2건을 하루에 잇달아 수주하는 성과를 이뤘다.


SK건설은 인천 ‘용현4구역 재개발사업’과 부산 ‘사직 1-5지구 재건축사업’ 등 2건의 도시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22일 밝혔다.

인천 용현4구역 재개발사업은 인천 미추홀구 용현동 152-8번지 일대에 지하3층~지상29층, 10개동 총 979가구 규모의 아파트와 부대복리시설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총 도급액은 2160억 원 규모로, SK건설은 KCC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이 사업에 참여했다.

사업지는 인천대로와 인접해 서울 및 수도권 접근이 용이하고, 인하대학교 주변 생활인프라를 가까이서 이용할 수 있다. SK건설은 인천 SK스카이뷰, 루원시티 1, 2차 SK리더스뷰 등 인천 내 ‘SK뷰 브랜드타운’을 조성하고 있다.

같은 날 수주한 부산 사직1-5지구 재건축사업은 부산 동래구 사직동 634-1번지 일대에 지하3층~지상 29층, 6개동 총 601가구 규모의 아파트와 부대복리시설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총 도급액은 1282억 원으로, 오는 2023년 6월 착공 분양, 2026년 4월 입주예정이다.

사업지는 부산지하철 3호선 사직역과 만덕터널, 남해고속도로 등 교통망이 우수하다. 사직초, 달북초, 온천중, 사직중·고 등 교육시설을 포함해 부산의료원, 시청, 법원 등 편의시설도 인접해 있다.

SK건설 관계자는 “두 사업지 모두 교통·교육·생활인프라 등 입지여건이 뛰어나고 향후 미래가치도 높은 곳”이라며 “친환경 중심의 스마트 특화설계로 각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아파트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

베네수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