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김진애, 서울시장 출마 선언…"공익적 재건축·재개발 추진"

이보라 기자

기사입력 : 2020-12-27 12:00

center
김진애 열린민주당 원내대표가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서울시장 재보궐 출마보고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김진애 열린민주당 의원이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김 의원은 27일 국회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최초의 도시전문가 출신 서울시장이 돼 시민들이 웃음 지을 수 있는 서울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어 "속이 알찬 서울의 진짜 개발을 추진하겠다"며 "부동산 거품에 기름을 붓는 게 아니라 건강한 부동산 생태계를 살려야 한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서울 300여개 역세권에 직주 근접 미드타운 추진, 공익을 높이는 재개발·재건축 지원 등을 공약으로 내세웠다.

김 의원은 "산책하고 앉을 수 있는 '10분 동네' 생활권 계획을 반영하고, 1인 가구 사회에 맞는 '돌봄 오아시스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도시계획 박사인 김 의원은 18대 국회에서 '4대강 사업 저격수'로 활동한 뒤 21대에는 비례대표로 국회에 재입성했다.


한편, 김 의원이 열린민주당 후보로 확정되고 최종적으로 선거관리위원회 후보등록과 맞물려 의원직에서 사퇴하면 비례대표 4번이던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의원직을 승계하게 된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

캐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