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한국투자증권, ‘미니스탁’ 가입고객 50만 명 넘었다

최성해 기자

기사입력 : 2021-01-18 17:07

center
한국투자증권이 모바일 해외주식투자서비스인 ‘미니스탁’ 가입고객이 50만 명 넘으며 업계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사진=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사장 정일문)은 모바일 해외주식투자 서비스 미니스탁(ministock) 가입자가 50만 명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미니스탁은 주식투자를 처음 시작하는 MZ세대(밀레니얼+Z세대)의 많은 관심을 모았다. 실제로 미니스탁 전체 고객 중 2030 세대가 약 80%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은 “꾸준하게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적극 개발해 고객에게 다양한 투자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미니스탁은 해외주식을 소수점으로 나눠 거래할 수 있는 서비스다. 비싼 해외주식도 1000원 단위의 소액으로 간편하게 투자할 수 있다. 해외주식 투자에 필요한 단계를 간소화하고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직관적으로 구성해 투자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였다. 올해 말까지 월 1만 원 이하 거래 10건에 대해 수수료 무료 혜택도 제공한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이탈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