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글로벌-이슈 24] 필리핀 “화이자 백신 접종 계속, 시노백 백신 확보”

유명현 기자

기사입력 : 2021-01-19 10:43

center
중국 시노백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사진=시노백
필리핀의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이 18일(현지 시간)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가 공동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중단하지 않을 것이라고 확인했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노르웨이 등지에서 화이자 백신 접종 이후 사망 사례가 보고되고 있지만, 백신 접종을 중단할 수는 없다고 밝혔다.

마닐라불레틴 등 필리핀 언론에 따르면 두테르테 대통령은 이날 밤 TV로 중계된 연설에서 “(사망자가 발생한) 노르웨이 경험을 따르겠다면 그렇게 해도 된다. 아무도 하지 말라고 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이렇게 밝혔다.

필리핀은 동남아에서 화이자 백신에 대해 처음으로 긴급사용을 승인했던 나라다.

필리핀 정부는 2월부터 백신 접종을 시작하기로 했다. 올해 안에 전체 인구의 3분의 2인 7000만명을 대상으로 백신을 접종한다는 목표도 세워둔 상태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중국 시노백 백신 공급 방침도 재확인했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시노백 백신이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터키, 이집트, 아랍에미레이트(UAE), 브라질 등지에서 사용되고 있지만, 시노백 백신 접종으로 인한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필리핀은 이이에도 노바백스,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존슨앤드존슨 등으로부터 백신을 수입하기로 했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worldometer)에 따르면 필리핀에서는 현재까지 50만2736명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이들 중 9,909명이 숨졌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

영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