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문 대통령, SK바이오사이언스 방문…노바백스 백신 '기술 이전' 논의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1-01-20 11:52

center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경북 안동의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을 찾아 코로나19 백신 생산 현장을 시찰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해 7월 아스트라제네카와 코로나19 백신 원액 제조에 대한 위탁생산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현재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위탁 생산 중이다.


문 대통령은 먼저 공장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생산되는 현장을 살폈다.

생산된 백신 원액을 유통·접종 가능한 최종 완제품으로 제조하는 완제 조제실에서 라벨링→포장→일련번호 부여 순으로 이어지는 일련의 공정을 참관했다.

또 QC(품질관리)실험실에서는 가스 크로마토그라피·함량분석기 등의 장비를 활용한 원액 성분분석 등 백신 품질 검사 과정을 꼼꼼히 시찰했다.

문 대통령은 여기서 생산되는 백신이 우리 국민들에게 접종되는 만큼 안전하고 질 높은 백신이 생산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지는 간담회에서 문 대통령은 SK바이오사이언스에서 생산되고 있는 백신을 보면서 코로나19를 조만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는 희망과 자신감을 갖게 됐다고 밝혔다.

또 품목허가와 국가출하승인을 통해 코로나19 백신의 안전성을 철저하게 검증하고, 민-관-군의 가용 자원을 총동원하여 콜드체인 등 백신 유통과 공급체계를 확립하는 한편, 만에 하나 백신으로 인해 이상반응이 발생한 경우에는 정부가 전적으로 그 피해를 책임지고 보상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다하고 있다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

아랍에미리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