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민주당 지도부, 재보선 참패 책임 총사퇴 결의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1-04-08 12:05

center


더불어민주당 지도부는 4·7 재보선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총사퇴하기로 했다.

민주당은 8일 의원총회에서 이같이 의견을 모으고 김태년 당대표 직무대행 겸 원내대표가 의총 직후 공식 성명을 발표할 것으로 전해졌다.

신동근 최고위원은 의총 진행 도중 페이스북에서 "최고위원으로서 책임을 통감한다"며 "오늘부로 최고위원직을 사퇴한다"고 밝혔다.

최고위는 9명이지만 이낙연 전 대표가 지난달 물러나면서 현재 8명이다.

김태년 원내대표, 김종민 염태영 노웅래 신동근 양향자 박성민 박홍배 최고위원으로 구성돼 있다.


선출직 최고위원 임기는 내년 8월 말까지이지만, 임기를 1년 4개월 남기고 사퇴하기로 한 것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

헝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