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국민연금, 삼성전자 주식 매매 2조 차익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1-04-18 06:55

center

국민연금이 삼성전자의 주식 매매를 통해 2조 원의 차익을 낸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국민연금은 2019년 8월부터 지난 3월까지 19개월 동안 738차례에 걸쳐 보통주를 매매했는데 373차례는 매수, 365차례는 매도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 기간 동안 국민연금의 삼성전자 주식 매입대금은 6조8503억 원, 매도금액은 8조7791억 원이었다.

이를 통해 1조9288억 원의 차익을 냈다.

평균 주식 매입단가는 5만2961원, 매도단가는 6만7095원으로 수익률은 26.6%였다.

국민연금은 코로나19로 증권시장이 주가가 크게 떨어진 작년 3월부터 삼성전자 주식을 대거 매입했지만 지분율이 11.19%까지 높아진 작년 5월 이후부터는 매수보다 매도가 더 많았다.

특히 올해 1월과 2월에는 삼성전자 주식을 대량 순매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두 달 사이에 4000만 주 이상을 팔아치우기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

이집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