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쿠팡, 식품진흥원과 중소 식품 기업 판로확대 MOU

중소 식품 기업의 상품로켓배송으로 각지에 선보이게 돼

연희진 기자

기사입력 : 2021-06-09 18:25

center
국가식품클러스터 판로확대 상생 협약식에서 김영재 식품진흥원 이사장(왼쪽 세번째), 추경민 쿠팡 정책협력 부사장(네번째) 등 주요 관계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쿠팡
쿠팡은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이하 식품진흥원)과 ‘국가식품클러스터 입주기업 제품 홍보와 판로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영재 식품진흥원 이사장, 추경민 쿠팡 정책협력 부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측은 향후 국가식품클러스터 입주기업의 판로확대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국가식품클러스터는 전라북도 익산에 위치한 식품전문 산업단지로 현재 수많은 국내 중소 식품기업 연구소들과 식품벤처센터가 입주해 있다. 쿠팡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고객들이 우수하고 품질 좋은 국내 중소 식품기업의 제품을 더 많이 접할 수 있도록 국가식품클러스터 입주 기업 제품의 로켓배송 입점을 도울 예정이다. 이를 통해 중소 식품 기업들은 우수한 품질의 상품을 쿠팡의 로켓배송을 비롯해 로켓프레시 새벽배송, 당일배송으로 간편하게 전국 각지에 선보일 수 있게 됐다.

판로확대와 함께 상품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홍보, 마케팅 활동에도 힘을 보탠다. 쿠팡은 국가식품클러스터에 입주한 중소 식품 기업들의 상품들을 널리 알리고 매출 증대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배너 광고 등 홍보·마케팅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김영재 식품진흥원 이사장은 "국가식품클러스터가 발전하기 위해서는 단지 내 식품기업의 성장이 필수이며, 이번 협약을 통해 쿠팡과 협업을 통해 국가식품클러스터 식품기업을 알리고, 기업 매출도 증가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과 손잡고 국내 식품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추경민 쿠팡 정책협력 부사장은 "국가식품클러스터 식품기업의 품질 좋은 우수 제품을 전국 쿠팡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식품기업에 힘을 보태기 위해 앞으로 더욱 노력하고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

쿠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