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비트코인 하루 만에 3만1000달러대 반등…머스크-도시-우드 토론 새 모멘텀 기대 만발

김경수 편집위원

기사입력 : 2021-07-21 20:21

center
비트코인이 하루 만에 3만1000달러대를 회복한 가운데 투자자들은 이날 열릴 예정인 일론 머스크-잭 도시-캐시 우드 등 거물 3인방의 ‘비트코인 실시간 토론’이 새로운 모멘텀을 가져오기를 기대하고 있다.

하루 전 3만 달러 지지선이 무너진 비트코인이 글로벌 주식시장의 상승과 기존 시장 참가자의 암호화폐 수요 증가에 대한 새로운 증거와 함께 3만1,000달러 이상으로 급반등했다. 그러나 추세 반전을 장담하기는 너무 이르다는 게 전문가들 분석이다.

코인데스크 20 데이터에 따르면 시장 가치 기준으로 가장 큰 암호화폐인 비트코인은 보도 당시 3만1,300달러 부근에서 거래되고 있으며, 이는 당일 기준 5% 상승한 것이다. 반등은 비트코인이 올해 들어 처음으로 3만 달러 미만을 기록한 지 하루 만에 발생했으며, 일부 거래자가 되돌아 오고 있다.


시장에서는 풋옵션 판매자가 3만 달러 미만의 휴식 시간에 현물/선물 시장에서 ‘공매도’ 포지션을 취하여 가격 하락을 증폭시킬 수 있다는 우려가 있었다. 또 비트코인이 3만 달러 아래로 떨어질 때까지 펀드 보유량의 감소로 대규모 투자자의 지속적인 매도 가능성이 커지고 있음을 나타냈다.

하지만 3만 달러 아래의 하락은 얕았고 단기적이었다. 이는 아마도 기존 시장의 위험 재설정 때문일 수 있다. 파이낸셜타임스(Financial Times)에 따르면 미국 주식시장은 델타 코로나바이러스 변종에 대한 우려로 성장, 은행 및 산업 주식 상승으로 초점이 옮겨감에 따라 이날 1% 이상 급등했다. 인베스팅 닷컴(Investing.com)에 따르면 S&P 500에 묶인 선물은 수요일에 0.65%의 상승률을 보이며 긍정적인 상승세를 보일 것이 예상된다.

파이낸셜타임스가 뉴욕 멜론 은행(Bank of New York Mellon)이 계획된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퓨어 디지털(Pure Digital)을 지원하기 위해 스테이트 스트리트(State Street) 등 4개의 다른 은행에 합류했다고 보도한 후 매수가 몰리면서 비트코인을 3만1,000달러 이상으로 끌어 올렸다. 이달 초, 가장 큰 수탁은행인 멜론 은행은 그레이스케일(Grayscale Investments)과 디지털 자산 관리자를 위한 회계 및 관리 서비스를 처리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암호화폐 시장 심리는 암호화폐 파생 상품 거래소 FTX의 180억 달러 가치 평가에서 기록적인 9억 달러 기금 ​​조성으로 인해 부양을 받았을 수도 있다. 이러한 숫자는 업계 리더인 비트코인이 4월 중순 이후 가치의 절반 이상을 상실했음에도 불구하고 암호화폐 산업에 대한 장기적인 확신을 강조한다.

암호화폐 커뮤니티의 일부는 가격 회복을 수요일에 예정된 비트코인 관련 이벤트 ‘The ₿ Word’와 연관 짓고 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가장 유명한 암호화폐 지지자 중 한 명인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는 스퀘어의 CEO 잭 도시 및 아크 투자 설립자 캐시 우드와 실시간 토론에 참여할 예정이다.

한 유명 트레이더는 “비트코인이 일론 머스크의 진입 가격 바로 아래에서 바닥을 치고 있는 것은 그가 비트코인 관련 큰 회의를 주최하기 하루 전이라는 점을 돌이켜보면 매우 분명하게 느껴질 것”이라고 트윗했다.

그런 가운데 일부 분석가들은 여전히 ​​조심스럽다. LMAX 디지털의 통화 전략가인 조엘 크루거(Joel Kruger)는 “비트코인은 여전히 ​​흔들리고 있다. 또다시 하락할 위험이 있다고 생각하지만, 그러한 움직임을 촉발하려면 6월 저점인 2만8,800달러 아래에서 휴식을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비트코인은 여전히 ​​중요한 50일 이동평균(MA) 저항선 아래에 남아 있다. 페어리드 스트래티지(Fairlead Strategies)의 설립자이자 관리 파트너인 케이티 스톡턴(Katie Stockton)은 “비트코인은 3만5,000달러 부근의 초기 저항으로 간주될 수 있는 하락 추세인 50일 이동 평균 아래로 내려가고 있다”고 월요일에 발표된 리포트에서 말했다. 크루거는 “6월 저점인 2만8,800달러가 주요 지지선이다. 모두가 3만 달러에 대해 큰 거래라고 말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6월 최저치인 2만8800달러를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바이트트리 자산(ByteTree Asset Management)의 CIO 찰리 모리스(Charlie Morris)는 화요일 블로그 게시물에서 “고장으로 인해 이전의 장애물에서 지지선이 2만 달러 급락할 수 있다. 2만 달러에서 3만 달러 사이의 영역은 가볍게 거래되고 있으며 이 수준 사이에는 신선한 공기가 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격은 무거운 부분은 천천히, 가벼운 부분은 빠르게 움직여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김경수 편집위원

라오스

X